본문

소장품 정보

대각등계집(백곡집)
대각등계집(백곡집)
대각등계집(백곡집)
대각등계집(백곡집)
대각등계집(백곡집)
영문명
Daegak deunggyejip (Collected Works of Cheoneung)
중문명
白谷集
연도
1683년 이후
소장처
재)천주교 서울대교구 순교자현양위 / 원본 소장처: 국립중앙도서관
상세 정보
조선 후기 승려 처능의 시문집으로, 1683년(숙종 9)에 간행되었다. 이 책에는 1661년(현종 2) 현종의 배불정책排佛政策에 반대하며 올렸던 상소문인 「간폐석교소諫廢釋敎疏」가 실려 있다. 이는 조선시대의 가장 긴 상소문으로 8,000여 자에 이른다. 유교와 불교의 교리를 분석하고, 이들 모두 세상을 구제하고 백성을 교화하는 도道임을 밝혀 불교 배척의 부당성을 설파했다.
Details
This is a collection of poetry and prose by the late Joseon Buddhist monk Cheoneung, published in 1683 (the ninth year of King Sukjong’s reign). The collection includes “An Appeal to Remonstrate the Abolishment of Buddhism,” written in 1661 (the second year of King Hyeonjong’s reign) in opposition to King Hyeonjong’s policy of rejecting Buddhism. This appeal holds the distinction of being the longest existing appeal of the Joseon Dynasty, amounting to more than 8,000 letters. It delves into the analysis of the doctrines of Confucianism and Buddhism, asserting the injustice of rejecting Buddhism by demonstrating that both are paths aimed at saving the world and edifying the people.

공지사항
04.25(목) 오늘은 정상 운영합니다. 09:30 ~ 17:30
공지사항 바로가기
TOP